• 최종편집 2021-01-13(월)

오뚜기, 옛날 ‘중국식 18mm 넓은당면’ 출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13 14: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8.jpg
오뚜기가 옛날 중국식 18mm 넓은당면을 출시했다. ⓒ오뚜기

 

[나눔경제 양은아 기자]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물에 불리는 준비시간 없이도 바로 삶아 쫄깃하게 먹을 수 있는 ‘중국식 18mm 넓은당면’을 출시했다.

대한민국 1등 당면인 오뚜기 옛날 당면이 새롭게 선보이는 ‘중국식 18mm 넓은당면’은 요리 전 번거롭게 물에 불리는 과정 없이도 바로 요리할 수 있는 제품이다. 준비시간 없이도 바로 삶아서 쫄깃하게 즐길 수 있는 당면으로 다양한 요리에 바로 활용이 가능하다.

‘중국식 18mm 넓은당면’은 점도가 높고 쫄깃쫄깃한 감자, 부드러운 식감의 타피오카, 부드러운 고구마 등 세 가지 전분의 최적의 황금 비율을 찾아 오뚜기만의 차별화된 중국식 당면으로 탄생했다. 반듯한 일자형 제면으로 1인분씩 손쉽게 사용이 가능해 더욱 편리하다. 1~2인용의 100g, 지퍼백이 포함된 300g 등 두 가지로 출시되어 상황에 맞게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오뚜기는 “준비 시간 없이 바로 삶아 먹는 쫄깃한 중국 당면인 ‘중국식 18mm 넓은당면’을 출시했다”며 “입안 가득 쫄깃한 식감의 당면으로 다양한 요리에 활용 가능한 제품”이라고 밝혔다.

한편 최근 다양한 중국식 마라 요리들이 소개되어 인기를 끌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넓은 중국식 당면을 즐기는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마라 요리뿐만 아니라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떡볶이, 파스타 등에도 양념이 잘 배는 납작하고 넓은 당면을 사리로 활용하여 즐기는 트렌드가 인기를 끌면서 중국식 당면에 대한 수요가 커지고 있다.

전체댓글 0

  • 6026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뚜기, 옛날 ‘중국식 18mm 넓은당면’ 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