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1(화)

부산시, 호우피해 주민 위해 ‘복구 봉사활동’ 전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9 10: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003775428_001_20200729082903316.jpg
 
침수지역 현장에서 복구 활동 중인 자원봉사자들 ⓒ부산시

 
[나눔경제신문=유이정 기자] 부산시가 호우피해 복구 봉사활동을 추진한다.

 

7월29일 부산시는 “부산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23일 집중호우에 피해를 본 주민을 돕기 위한 ‘호우피해 복구, 안녕 보금자리’ 봉사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동천 범람 등으로 집중피해를 본 구·군을 대상으로 재난지원 혜택을 받지 못하는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주택·상가 등에 도배·장판 및 가전 수리 복구 등의 봉사활동이 순차적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현재 부산시는 구·군과 피해복구 수요조사를 진행 중인 상태다. 이를 바탕으로 필요한 곳에 필요한 전문 봉사단체를 연결해 복구작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미 23일 폭우 이후 침수피해 복구를 위해 활동한 자원봉사자 수는 27일 기준 1,286명으로 침수지역 현장의 토사물 제거, 가재 정리, 부유물 제거, 피해복구 지역 밥차봉사 등의 활동을 진행하고 있기도 하다.
 
또 시는 폭우로 인한 침수피해 지역의 TV, 냉장고, 세탁기 등 가전제품에 대한 무상점검 및 수리 지원을 LG전자서비스와 삼성전자서비스에 요청한 상태다. 이를 통해 침수피해로 가전제품에 피해가 있는 부산시민은 가전사별 수해 서비스 기준에 따라 무상점검 및 수리 지원을 받을 수 있다. LG전자서비스와 삼성전자서비스를 통해 31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특히 침수피해 지역 및 대상이 늘어나면 회사별 가전제품 무상점검 및 수리를 위해 별도 침수피해지원 현장 데스크를 구성해 시민불편을 해소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한결같이 나눔과 봉사의 정신을 실천해 온 자원봉사자들의 뜻을 부산시민들과 함께 모아 호우피해 극복을 위해 최선을 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78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시, 호우피해 주민 위해 ‘복구 봉사활동’ 전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