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5(일)

해피기버, 코로나19로 인한 교육 공백에 ‘사랑의 PC’로 학습 여건 지원

코로나19로 학습 여건 제한되는 저소득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PC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27 17: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5.jpg
해피기버가 저소득 정보화 소외계층을 위해 PC를 지원했다. ⓒ해피기버

 

[나눔경제신문=고영권 기자] 사단법인 해피기버(이하 해피기버)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잠정 연기된 초중고 개학에 따른 교육 공백을 막기 위해 개인 컴퓨터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현재 개학 일정이 불가피하게 연기되며 초중고 학생들은 온라인 교육 시스템 등을 이용해 학습을 진행 중이지만, PC나 스마트 기기를 보유하지 못한 저소득 사각지대에 있는 학생들은 이마저도 제한을 받고 있다.
 
해피기버는 온라인 학습 강의가 어려운 저소득 정보화 소외계층 학생들의 학습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이번 지원책을 마련했다. 해피기버는 이를 시작으로 저소득 정보화 소외계층 지원 사업을 꾸준히 넓혀가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167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해피기버, 코로나19로 인한 교육 공백에 ‘사랑의 PC’로 학습 여건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